신용보증기금+조달청, 우수 창업·벤처기업 공공조달 판로 지원...보증료도 감면
상태바
신용보증기금+조달청, 우수 창업·벤처기업 공공조달 판로 지원...보증료도 감면
  • 황찬교
  • 승인 2021.06.02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우수한 창업·벤처기업은 공공조달 판로를 통해 안정적 성장기반을 확보할 수가 있게 됐다.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조달청(청장 김정우)과 함께 2일 서울 마포구 소재 프로트원에서 '혁신조달 성과확산 및 창업·벤처기업 판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벤처나라' 및 '혁신조달'을 활성화해 기술과 혁신 역량을 갖춘 창업·벤처기업의 공공구매 판로를 확대하고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벤처나라는 기술·품질이 우수함에도 공공조달시장 진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규 벤처·창업기업을 위한 전용 쇼핑몰이다. 혁신조달은 공공부문의 구매력을 활용해 혁신제품의 첫 구매자가 되어, 공공서비스를 향상시키고 기업의 기술혁신, 혁신성장을 지원하는 제도다.

협약에 따라 신보는 벤처나라의 '벤처창업혁신조달상품 추천기관'으로 지정돼 우수 창업·벤처기업의 제품을 조달청에 추천하고, 조달청은 추천 제품에 대한 품질 및 공공조달 적합성 심사를 통해 벤처나라에 지정·등록하되 기술평가는 면제한다.

또한 신보는 올 하반기부터 조달청의 벤처나라 등록 상품 또는 혁신제품으로 최종 지정되는 기업의 보증료를 감면(0.2%p)해 우수 창업·벤처기업의 금융비용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추천 대상은 신보 '미래성장성평가'에서 일정 이상 등급을 받은 벤처 또는 창업기업의 직접생산 제품(OEM 방식 포함)이다. 

신보는 조달청이 운영하는 '혁신장터'를 통해 다양한 혁신제품을 발굴·구매하고, '시범구매사업'에도 참여하는 등 혁신조달 생태계 조성에도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이번 협약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창업·벤처기업이 공공조달 판로를 통해 안정적인 성장 기반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목적이 있다"며 "신보는 우수한 벤처·창업기업이 공공조달 시장을 발판으로 국가경제의 혁신성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