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코로나 위기 인도에 '의료용 산소발생기' 기부
상태바
NH농협, 코로나 위기 인도에 '의료용 산소발생기' 기부
  • 박주범
  • 승인 2021.05.18 14: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사진=클립아트코리아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최근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으로 고통 받고 있는 인도에 '의료용 산소발생기' 50대를 인도 적십자사와 주인도대한민국대사관을 통해 전달한다고 18일 밝혔다. 산소발생기는 현지 의료기관과 교민·주재원 사회에서 사용될 예정이다.

인도 내 코로나19 신규 감염자 수는 전파력이 강한 ‘이중 변이 바이러스(B1617)’의 확산 및 종교행사 등의 영향으로 지난 달 기준 일평균 38만 명을 기록하고 있으나 치료를 위한 방역·보건 물품과 의료시설이 매우 부족한 상황이다.

권준학 은행장은 “인도의 코로나19 심각 단계에 따른 피해 소식을 접하고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기부에 동참했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인도 구르가온에 대표사무소를 두고 있으며 노이다 지점 개설을 추진하고 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eung22 2021-05-19 09:38:00
인도의 코로나 상황이 점점 안좋아진다는 뉴스를 보고 걱정이 많았는데, 산소발생기를 기부해 인도 코로나 확진자에게 많은 도움이 될 거 같습니다. 인도의 코로나 상황이 하루 빨리 나아지길 바랍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