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싱가포르 차량 실시간 모니터링..."문제 미리 파악, 조치"
상태바
기아, 싱가포르 차량 실시간 모니터링..."문제 미리 파악, 조치"
  • 박주범
  • 승인 2021.05.18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가포르 대리점과 '통합 차량 관제' 플랫폼 협약
주행부터 입고, 수리 등 지원 서비스 체계 구축
기아와 싱가포르 기아 대리점 '사이클 앤 캐리지(Cycle & Carriage)'가 '통합 차량 관제 플랫폼 구축 MOU'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파블로 마르티네즈(Pablo Martinez) 기아 오너십경험사업부장, (오른쪽)돈 팬(Dawn Pan) 기아 싱가폴 대리점 ‘사이클 앤 캐리지(Cycle & Carriage)’ 운영 담당 이사

기아는 싱가포르 대리점 '사이클 앤 캐리지(Cycle & Carriage)'와 고객 경험 혁신을 위한 '통합 차량 관제 플랫폼 구축 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기아는 기아 커넥트 라이트(Kia Connect Lite)를 싱가포르 판매 차종에 장착하며, 차량의 주행 데이터가 수집되는 통합 차량 관제 플랫폼을 내년 상반기에 구축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고객이 겪게 될지도 모를 불편을 사전에 감지하여 최소화할 예정이다.

예를 들어, 실시간으로 경고등 점등 등 차량 문제가 발생할 경우 고객에게 연락해 정비를 위한 입고 예약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 등이다.

배터리나 소모품 관리 및 교체가 필요할 경우 자동으로 고객에게 알려주기도 한다. 

파블로 마르티네즈 기아 오너십경험사업부장은 “이번 통합 관제 플랫폼을 통해 고객과의 차량 주행부터 입고, 수리까지 다양한 접점에서 편리하고 맞춤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기아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