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해외 직원 초청 '런 코리아 프로그램' 개최
상태바
대한항공, 해외 직원 초청 '런 코리아 프로그램' 개최
  • 김상록
  • 승인 2019.10.17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이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중국, 일본, 동남아, 구주, 미주 등 자사 해외 공항 조업사와 서비스센터 직원 20여 명을 초청해 한국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런 코리아 프로그램(Learn Korea Program)’을 실시했다.


해당 프로그램은 외국인 직원들의 한국 문화와 회사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고객 서비스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되었다. 2010년 시작해 올해 13회를 맞았으며, 현재까지 해외 전역의 현지 직원 300 여 명을 초청했다.


행사에 참여한 직원들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견학을 시작으로 대한항공 통제센터 및 격납고 등을 방문하며 본사 및 현장 업무 이해도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이 외에도 서비스 예절 교육 및 고객 제언 제도에 접수된 다양한 사례 공유 시간 등 서비스 마인드 함양을 위한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 되었다.


한국 문화체험 시간에는 경복궁과 인사동을 둘러보고 전통 공예 만들기 등 다채로운 문화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했다. 특히, 한복 체험과 한국 음식을 만들어보는 요리 강습이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대한항공은 앞으로도 '런 코리아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사진=대한항공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