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리아, '오징어 얼라이브 버거' 판매재개
상태바
롯데리아, '오징어 얼라이브 버거' 판매재개
  • 김상록
  • 승인 2024.06.25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리아가 지난달 30일 출시한 신 메뉴 '오징어 얼라이브 버거'의 전국 매장 원재료를 확보하고 판매 재개에 나섰다.

오징어 얼라이브 버거는 출시 후 지난 9일까지 약 11일간 누적 판매량 70만개 이상 판매 및 해당 기간 목표 판매량 약 300%를 넘어서며, 7일부터는 일부 매장에서 원재료 재고 소진으로 인한 품절 상황이 발생했다.

롯데리아는 롯데잇츠 앱을 통해 판매 중단을 알렸고, 지난 24일부터 '오징어 얼라이브 버거' 판매를 재개했다.

롯데리아 오징어 얼라이브버거는 지난 2월 출시한 왕돈까스 버거의 2주간 누적 판매량 55만개 대비 약 27% 높은 판매량을 달성했다. 

롯데GRS 관계자는 "약 2주간의 원재료 확보 후 재 정비 기간으로 매장 별 원재료 입고를 진행하고 있으나, 판매 재개 후에도 지속적인 고객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돼 운영 기한 역시 앞당겨 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