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림 푸디버디, 국산 미역 넣은 ‘미역국 초록쌀라면’ 선봬... 나트륨 함량↓
상태바
하림 푸디버디, 국산 미역 넣은 ‘미역국 초록쌀라면’ 선봬... 나트륨 함량↓
  • 박성재
  • 승인 2024.06.11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림의 어린이식 브랜드 푸디버디는 미역국에 국산 쌀을 사용한 건면으로 쫄깃한 식감을 살린 ‘미역국 초록쌀라면’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신제품은 국내산 닭고기와 소고기를 우린 고기 육수에 국산 미역과 마늘을 더한 어린이 전용 라면 제품으로 봉지와 컵 두 가지 타입으로 출시됐다. 

고품질의 미역을 손질해 어린이가 한 입에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 넣었으며, 마늘과 참기름 등으로 고소하게 감칠맛을 살렸다. 푸디버디 라면의 시그니처인 판디(판다) 캐릭터 어묵을 더했다.

나트륨 함량도 3단계로 낮췄다. 국물형 국수의 나트륨 평균 함량이 1640mg인 점을 감안하면 컵의 나트륨 함량은 35%가 낮은 1060mg, 봉지의 나트륨 함량은 29%가 낮은 1150mg이다.

면은 국산 쌀을 최대 20% 넣고 반죽한 후 튀기지 않고 130℃와 40℃ 바람에 2번 말린 건면으로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을 살렸다. 면 두께도 아이들이 부담 없이 먹기 좋은 1mm로 구현했다.

푸디버디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은 집에서 정성껏 끓인 미역국처럼 고소하고 진한 국물을 제대로 구현해 밥을 함께 말아먹어도 손색이 없다”며 “맛 퀄리티를 높인 것은 물론 아이들이 부담 없이 씹고 소화할 수 있도록 재료의 식감과 크기, 식사 시간까지도 세심하게 고민하고 연구해 제품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푸디버디는 미식가 엄마와 딸 바보 아빠가 직접 제품 기획부터 참여하고, 전문 영양사가 어린이의 성장과 발육에 맞춰 영양학적으로 설계한 어린이식 브랜드다. 

사진 하림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