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지스골프, 일반인 앰버서더 마케팅 효과 봤다...3040대 매출 증가
상태바
헤지스골프, 일반인 앰버서더 마케팅 효과 봤다...3040대 매출 증가
  • 이수빈
  • 승인 2024.06.07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헤지스골프가 브랜드 공식 일반인 앰버서더 ‘헤지스타’(HAZZYSTAR) 성과로 주요 매장 및 주 고객층인 3040대 매출이 늘었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3040대 골퍼들과의 접점 확대를 위해 소속 선수 임진희 프로를 필두로 한 선수 마케팅과 일반인 앰버서더 ‘헤지스타’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헤지스타 2기.

지난 1월 모집된 ‘헤지스타 2기’는 지난해 1기 모집 대비 지원자 수가 약 10배 늘어나며 67:1의 뜨거운 경쟁률을 보였다. 2기 헤지스타는 골프와 패션에 진심인 다양한 직군의 3040대 일반인, 골프 인플루언서 등 15명의 멤버로 선발됐다. 아나운서, 모델, 치어리더, 간호사 등 자신만의 분야에서 영향력을 키운 SNS 팔로우 1만 이상의 일반인들이다. 

LF 헤지스골프 관계자는 “’골프’라는 공통 취미를 가진 다양한 직업을 가진 3040대 고객들의 관점에서 브랜드를 친근하게 알리고자 “향후 신제품 기획, 개발 시 브랜드 앰버서더들이 필드에서 느끼고 경험한 의견들을 제품과 서비스에 적극 반영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헤지스타 멤버들은 활동 기간 4개월 동안 ▲헤지스골프의 시즌 신제품을 직접 경험하며 SNS 컨텐츠 제작 ▲필드에서 느낀 아이디어를 함께 공유하며 브랜드 개선 활동에 기여 ▲단체 라운딩 행사 등 다채로운 온·오프라인 활동들을 진행했다.

‘헤지스타’의 다채로운 활동들은 골프를 즐기는 3040대 고객들에게 친숙한 공감대와 함께 ‘닮고 싶다’는 동경심을 불러 일으키며 성과로 이어졌다. 헤지스골프의 주요 매장인 롯데백화점 본점, 롯데백화점 잠실점,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의 전체 매출은 헤지스타 2기 활동이 시작된 올해 1~5월 기준으로 전년 대비 20% 늘었고, 브랜드의 주 소비층인 3040대 고객들의 매출 또한 비슷하게 성장했다.

최근 라운딩에서 헤지스타 멤버들이 스타일링해 자연스럽게 SNS에 노출한 주요 아이템들의 매출 또한 늘어났다. 특히 이번 봄여름 시즌 신제품인 ‘반팔 카라 티셔츠’는 4월 대비 5월 매출이 30% 늘었고, 통기성이 좋은 여름용 ‘바람막이 점퍼’는 같은 기간 매출이 20% 상승했다.

이 성과를 바탕으로 헤지스골프는 올해 헤지스타 2기의 굿즈인 ‘해피버디데이’ 제품도 출시했다. 골프와 패션을 즐기는 헤지스타 멤버들의 모습에서 영감을 받아 여름 라운딩을 쾌적하게 즐길 수 있는 기능성 아이템으로 구성한 ‘해피버디데이’ 컬렉션은 피케 티셔츠, 점프수트, 슬리브리스 티셔츠 등 10여종의 여름 아이템으로 만나볼 수 있다. 

헤지스골프는 이러한 ‘헤지스타’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반영해 오는 8월 헤지스타 3기 멤버를 모집 예정, 보다 풍성해진 프로그램을 계획 중에 있다. 

사진 헤지스골프

이수빈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