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로이터통신 엔비디아 테스트 보도 즉각 입장 밝혀
상태바
삼성전자, 로이터통신 엔비디아 테스트 보도 즉각 입장 밝혀
  • 민병권
  • 승인 2024.05.24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는 "삼성전자가 미국 반도체 업체 엔비디아에 고대역폭 메모리(HBM)를 납품하기 위한 테스트를 통과하지 못했다"는 로이터통신 보도에 대해 24일 즉각적인 입장을 밝혔다. 

이날 삼성전자는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들과 HBM 공급을 위한 테스트를 순조롭게 진행 중"이라며 HBM 테스트 통과 우려를 일축했다. 

로이터통신은 '발열과 전력 소비' 등의 문제가 있어 인공지능용 그래픽처리장치(GPU)에 사용되는 HBM3 및 HBM3E 제품에 대한 엔비디아테스트 결과를 보도했다. 

로이터통신은 현재 인공지능(AI)용 그래픽처리장치(GPU)에 주력으로 쓰이는 4세대 제품 HBM3을 비롯해 5세대 제품 HBM3E에 이러한 문제가 있다고 보도했다.

다만, 엔비디아는 로이터의 논평 요청에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삼성전자는 로이터통신 보도에 대해 즉각 입장문을 내고 외신 보도에 대해서도 반박했다.

삼성전자는 입장문에서 "현재 다수의 업체와 긴밀하게 협력하며 지속적으로 기술과 성능을 테스트하고 있다"며 "HBM의 품질과 성능을 철저하게 검증하기 위해 다양한 테스트를 수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HBM3E 등 차세대 HBM 시장 선점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달 HBM3E 8단 제품의 초기 양산을 시작한 데 이어 2분기 내에 12단 제품을 양산하는 것이 목표다.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