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송파구청, ‘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업무 협약식 진행
상태바
롯데‧송파구청, ‘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업무 협약식 진행
  • 이수빈
  • 승인 2024.05.23 0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가 지난 5월 22일, 송파구청과 함께 ‘20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 동호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롯데 5개 계열사(물산, 지주, 칠성음료, 백화점, GRS) 대표자와 서강석 송파구청장, 재단법인 녹색미래 대표, ㈜젠스 대표가 참석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롯데가 22일 송파구청과 함께 ‘20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좌측부터 김만구 녹색미래 대표, 김상우 롯데백화점 잠실점장, 감동훈 롯데칠성음료 커뮤니케이션부문장, 서강석 송파구청장, 최영 롯데물산 경영전략부문장, 최용환 롯데GRS ESG부문장, 류영근 젠스 대표이사)
롯데가 22일 송파구청과 함께 ‘20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좌측부터 김만구 녹색미래 대표, 김상우 롯데백화점 잠실점장, 감동훈 롯데칠성음료 커뮤니케이션부문장, 서강석 송파구청장, 최영 롯데물산 경영전략부문장, 최용환 롯데GRS ESG부문장, 류영근 젠스 대표이사)

2021년 8월, 롯데와 송파구청은 서울시 유일한 도심 속 자연형 호수인 석촌호수를 시민들에게 편안하고 깨끗한 쉼터로 선물하기 위해 ‘석촌호수 수질 개선’ 사업을 시작했다.

광촉매를 활용한 친환경 공법으로 기초 수질을 향상시키고 녹조 형성을 억제해 호수의 탁도와 청정도를 개선했다. 그 결과 석촌호수 투명도는 기존 0.6m에서 최대 2m까지 증가했고, 전체적인 수질도 기존 3급수에서 2급수 이상으로 대폭 개선됐다. 2급수는 목욕이나 수영을 할 수 있는 수준으로 열을 가해 끓이거나 약품 처리하면 식수로도 사용할 수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롯데는 수질 개선 사업 기금 조성과 제반사항 등의 현장 업무를 지원하고 송파구청은 수질 개선 사업에 대한 행정지원 및 기초자료를 제공하며 재단법인 녹색미래는 수질 모니터링과 기술자문 지원, ㈜젠스는 수질 개선 작업을 수행한다.

장재훈 롯데물산 대표이사는 “지속적인 수질 개선 활동을 통해 석촌호수와 롯데월드타워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를 넘어, 세계인과 함께하는 그린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롯데월드타워에서는 지난 2022년부터 매년 7월에 맑아진 석촌호수를 1.5km 수영하고, 롯데월드타워 123층(2,917 계단)을 오르는 ‘롯데 아쿠아슬론’을 진행해 현재까지 총 1천 2백여 명이 참가했으며 올해 7월에도 진행할 계획이다. 

사진 롯데물산

이수빈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