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가맹점 대상 신메뉴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
상태바
교촌치킨, 가맹점 대상 신메뉴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
  • 김상록
  • 승인 2024.05.22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가맹점 신메뉴 공모전’ 시상식에서 1등을 수상한 오태북삼점 곽정애∙김태열 점주 부부와 교촌 국내영업총괄부문 이상로 부문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가 최근 판교 신사옥에서 가맹점 대상 신메뉴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시상식에는 신메뉴 ‘스윗 갈릭’(교촌 간장에 다진 마늘과 조청 등을 배합한 소스에 다진 마늘을 얹는 메뉴)을 제안해 심사위원 투표 결과 1등을 차지한 경북중부 오태북삼점 곽정애∙김태열 점주 부부와 교촌 국내영업총괄부문의 이상로 부문장, 김용태 영업본부장, 진상범 영업기획실장 등이 참석했다.

‘2024년 가맹점 신메뉴 공모전’은 2월 28일부터 3월 20일까지, 3주에 걸쳐 진행됐다. ▲숨겨진 맛 조합(기존 재료들을 활용한 새로운 조합) ▲신메뉴 제안(새로운 콘셉트 및 기존 핵심 재료 등을 활용한 신메뉴 아이디어) 등 2개 부문에 접수된 아이디어는 총 80건이었다. 교촌에서 가맹점을 대상으로 신메뉴 개발만을 위한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주무부서인 국내영업총괄부문 영업기획팀 전영진 담당은 "최우선은 맛, 다음으로는 현장 도입 가능성과 기존 메뉴와의 차별성 등을 꼼꼼히 따졌다"며 "기존 재료들의 익숙한 맛이 점주님들의 아이디어를 만나 새롭게 재탄생하는 모습을 보며 ‘현장의 힘’을 실감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교촌은 1등을 차지한 오태북삼점 외 12곳 가맹점의 아이디어를 선정해 향후 신제품 개발 시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오태북삼점 곽정애 점주는 1등을 수상한 ‘스윗 갈릭’ 메뉴에 대해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좋아할 법한 고소한 마늘과 달콤한 조청으로 교촌이 지향하는 ‘맛있고 건강한 치킨’을 제안하고 싶었다"며 "아무쪼록 남녀노소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교촌만의 신메뉴가 개발돼 고객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았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했다.

이상로 부문장은 "가맹점과의 커뮤니케이션 활성화를 통해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고, 고객지향적인 신메뉴 개발 방향을 잡을 목적으로 기획한 이번 공모전에 진심과 정성, 열정을 다해 협조해 주신 점주들 덕분에 크나큰 감동과 동기부여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현장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며 가맹점과의 상생 및 동반성장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