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청년들, 내년 시간제보험료 933원... 도입시기 대비 47.3% 인하
상태바
우아한청년들, 내년 시간제보험료 933원... 도입시기 대비 47.3% 인하
  • 박성재
  • 승인 2023.12.12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아한청년들은 DB손해보험과 제공하는 시간제보험의 시간당 보험료를 내년 1월부터 933원으로 인하한다고 12일 밝혔다. 

시간제보험은 배민커넥트 배달을 수행하는 라이더들이 운행한 시간만큼만 보험료를 지불하는 보험 서비스다. 높은 보험료가 부담돼 가입률이 저조했던 이륜차 라이더들의 상황을 고려해 출시된 시간제보험은 경제적 부담을 덜어 보험 가입장벽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 

내달부터 933원으로 적용되는 보험료는 시간제보험 최초 도입시기 대비 47.3% 낮춘 것이다. 우아한청년들은 보험사와의 꾸준한 합의를 통해 라이더의 사회적 안전망을 확충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늘려 나가고 있다. 

시간제보험 도입 이후 시간제 보험사를 기존 1곳에서 현재 4곳(DB손해보험∙KB손해보험∙하나손해보험∙현대해상)까지 확대했으며 이륜차 외 자동차, PM(개인 운송수단) 등 모든 수단에 대해 시간제보험을 제공하고 있다. 또 시간제보험 가입제한 연령과 운송수단 소유구분을 완화하며 더 많은 라이더가 보험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만들었다. 

우아한청년들 관계자는 “최근 안전한 배달환경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지며 업계에서 시간제보험 도입이 확산되는 분위기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며 라이더의 사회적인 안전망이 더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우아한청년들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