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능력주의 인사 실천, 우수인재 발탁”
신세계DF 경영성과 높이 평가된 듯…대표 유임

신세계그룹이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신세계그룹은 “12월 1일자로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2명을 포함한 승진 57명, 업무위촉변경 24명 등 총 81명에 대한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신세계면세점의 경우 신세계DF 손영식 대표이사는 유임됐다.

이에 대해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이 운영된 지 얼마 되지 않았으며, 운영 성과도 긍정적이기 때문에 높이 평가된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며 “이번 정기임원인사에서 신세계면세점에서의 변동 사항은 크지 않다”고 밝혔다. 신세계조선호텔은 신세계조선호텔 지원총괄 이용호 부사장보가 내정됐다.

신세계DF 상무보 승진에는 민병도 상무보가 신세계DF 물류담당으로 임원인사가 단행됐다. 민 상무보는 신세계백화점 김해점 점장으로 MD분야에 역량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신세계그룹은 “도전적이고 역동적으로 사업의 핵심경쟁력을 이끌어 갈 수 있는 최적임자를 엄선하였으며, 앞으로도 연공서열을 탈피, 철저히 능력과 성과주의 인사를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친구에게 공유하기
김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