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아시아 차량공유 서비스 ‘우버’ 손잡아
여행지 맞춤 서비스 제공해 내국인 잡는 면세점 혜택

관련기사: 면세점 1위 브랜드에 후·설화수 경쟁 치열…“루이비통 매출 넘어선 에르메스”
관련기사: 신세계면세점 명동점 ‘루이비통’·‘디올’ 매장 오픈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이 세계적인 차량 공유 서비스인 ‘우버’와 손을 잡았다.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에서 100달러 이상 구매한 내국인에게 아시아 주요 국가 7개국(일본,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홍콩, 대만) 대상 우버 이용권을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우버 이용권 제공 이벤트는 17일부터 소진 시까지 진행될 계획이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우버 서비스는 해외에선 활성화돼 있다. 이번 이벤트를 통해 내국인 고객이 면세점 쇼핑의 혜택을 누리는 한편 해외에서 편리하게 여행을 할 수 있을 것이다”며 기대를 보였다.

D1017_004

사진제공: 신세계면세점 명동점/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이 100달러 이상 구매객에게 해외에서 이용할 수 있는 우버 이용권을 제공하고 있다.

우버는 전 세계 632개 도시에서 일반 차량 공유 서비스인 우버엑스, 고급 프리미엄 서비스 우버 블랙, 오토바이 등 이륜차를 이용한 우버 모터 등 지역별로 다양한 형태로 운영되고 있다.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은 17일부터 당일 구매영수증 지참 후 내국인 고객센터에 방문해 이벤트 참여 여부와 출국 예정국가명을 입력하면 이벤트가 참여가 완료되며 우버 이용권을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우버 앱을 설치한 후 이용권 등록 후 자유롭게 이용하면 된다.

D1017_002

자료제공: 신세계면세점 명동점

제공된 이용권은 국가마다 도시별로 선별적 이용이 가능하다. 일본의 경우 도쿄에서만, 대만 타이페이·타이중·가오슝이 이용 가능하며, 인도네시아는 자카르타 등 30개 도시 내에서 이용할 수 있다. 태국은 방콕, 치앙마이·치앙라이·파타야 4개 도시에서, 베트남은 호치민과 하노이 2개 도시에서 이용 가능하다. 싱가포르 및 홍콩은 전체 도시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이벤트는 당일 구매금액합산에 한하여 1인 1회 참여할 수 있고, 증정된 우버 이용권은 우버 신규회원에 한해 사용할 수 있다.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은 “신세계면세점이 일본 여행 전용 이벤트에 이어 또 하나의 여행 지역 맞춤형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여행의 설레임을 느낄 수 있도록 해외 여행지에 맞춰 차별화된 혜택을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친구에게 공유하기
김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