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지 따라 맞춤형 이벤트 진행
관광·쇼핑까지 신세계서 ‘한번에’

관련기사: 2017 F/W 콜렉션, 주목받는 명품 브랜드
관련기사: 하나카드, 해외 여행객을 위한 시티플러스 전용카드 출시

신세계면세점이 오는 8월 31일까지 일본 여행 고객 전용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출국 장소와 항공·항만편명을 입력해 일본여행을 인증하면 적립금 5천원을 받을 수 있으며, 일본에서 사용 가능한 포켓와이파이를 20% 할인받을 수 있다. 또한 추천하고 싶은 일본 맛집, 거리, 명소 등을 응모, 추첨을 통해 총 10명을 선정해 인터넷면세점 적립금 10만원을 제공하는 등 내국인 몰이에 힘을 가하고 있다.

D0807_006

사진제공: 신세계면세점

일본정부관광국(JNTO)는 올해 1~6월 일본을 방문한 한국인이 339만 5,900명으로 전년동기대비 42% 상승한 역대 최고치라고 발표했다. 이에 신세계면세점은 여행지 맞춤형 이벤트를 기획해 먼저 일본으로 향하는 여행객을 공략하겠다고 나섰다. 일본여행 꿀팁과 숨겨진 핫플레이스, 현지에서 필요한 각종 할인혜택까지 하나의 패키지로 제공하는 ‘일본 여행 고객전용 이벤트’를 인터넷면세점에서 실시한다.

먼저 날씨와 비자, 전압 등 일본 여행 필수 상식 3가지와 함께 먹거리가 넘쳐나는 오사카와 오키나와의 핫플레이스 4곳을 소개한다. 다양한 혜택을 제공함과 동시에 일본 현지에서 사용할 수 있는 교통패스, 가이드, 입장권 등 일본 여행 관련 전 상품을 8%까지 할인받을 수 있도록 했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목적지에 따라 여행객들이 가지는 니즈가 다르다는 점에 착안해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최근 국내에 부는 일본 여행 열풍에 주목해 일본으로 휴가를 떠나는 고객을 위한 이벤트를 우선 준비했다. 면세점 할인, 적립금 쇼핑 외에도 여행준비부터 현지 관광까지 한 번에 해결하는 혜택을 얻어 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친구에게 공유하기
김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