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은 거리가 가깝다.
한·중 관계가 악화됐으나 자유여행은 멈추지 않는다.
그리고 중국인의 쇼핑도 Non-Ston!

관련기사: [카드뉴스] 중국인, ‘이건’ 선물하지 마라!
관련기사: [카드뉴스] 면세점, 기존 제품과 ‘이것’이 다르다

1 2 3 4 5 6 7 8 9 10 11 더많은정보

 

친구에게 공유하기
김선호